2024.07.13 (토)

  • 맑음동두천 22.6℃
  • 맑음강릉 23.6℃
  • 맑음서울 24.4℃
  • 구름조금대전 23.8℃
  • 구름조금대구 23.0℃
  • 맑음울산 21.0℃
  • 구름많음광주 23.3℃
  • 구름조금부산 22.5℃
  • 구름많음고창 22.3℃
  • 구름많음제주 23.4℃
  • 맑음강화 20.8℃
  • 맑음보은 22.7℃
  • 구름조금금산 20.6℃
  • 구름많음강진군 22.3℃
  • 맑음경주시 20.8℃
  • 맑음거제 20.2℃
기상청 제공

특별기고

일정스님의 오늘의 법문, 지혜로운 자와 현명한 자의 이야기

법왕청신문 이정하 기자 |  옛날 한 마을에 두 친구가 있었다. 한 친구의 이름은 지혜였고, 다른 친구의 이름은 현명이었다. 이들은 어린 시절부터 서로를 의지하며 자랐지만, 그들의 성격은 매우 달랐다.

 

 

지혜는 항상 무겁고 깊은 생각을 하는 사람이었다. 그는 물처럼 고요하게 흘러가며, 삶의 모든 어려움을 침착하게 대처했다. 반면 현명은 바람처럼 가볍고 활기차며, 언제나 빠르고 효율적인 길을 찾아내는 능력이 있었다.

 

 

어느 날, 두 친구는 멀리 떨어진 마을로 여행을 떠나기로 했다. 그곳에는 오랜 시간 동안 해결되지 않은 문제가 있었고, 두 사람은 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나선 것이다.

 

여정 중에 그들은 두 갈래 길에 도착했다. 한쪽 길은 울퉁불퉁하고 험난해 보였지만, 다른 쪽의 길은 넓고 평탄해 보였다.

 

 

지혜는 험난한 길을 바라보며 말했다. "이 길은 우리를 더 단단하게 만들어 줄 것이다. 우리는 이 길을 걸으며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을 것이다."

 

그러나 현명은 평탄한 길을 가리키며 말했다. "이 길이 더 빠르고 안전해 보인다. 우리는 이 길을 통해 문제를 더 빨리 해결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두 친구는 서로의 의견을 존중하며 각자의 길을 선택하기로 했다. 지혜는 험난한 길을, 현명은 평탄한 길을 선택했다.

 

지혜는 길을 걸으면서 많은 어려움을 겪었지만, 그 과정에서 많은 것을 배우고 성장했다. 지혜는 사람들을 도우며 그들의 문제를 해결해 주었고, 자신도 더욱 깊이 있는 사람이 되었다. 그의 마음은 물처럼 고요하게 흘러갔다.

 

한편, 현명은 빠르고 효율적으로 문제를 해결하며 목적지에 도착했다. 그는 자신의 지혜를 활용하여 마을의 문제를 신속하게 해결하고, 많은 사람의 존경을 받았다. 그의 마음은 바람처럼 가볍고 자유로웠다.

 

결국, 두 친구는 다시 만났고, 그들은 서로의 이야기를 나누었다. 지혜는 현명에게 말했다. "너의 빠르고 효율적인 길은 많은 사람에게 도움을 주었구나. 나는 험난한 길을 걸으며 많은 것을 배웠지만, 우리의 목적은 같았다."

 

 

현명은 지혜에게 말했다. "네가 험난한 길을 걸으며 배운 것들이 우리 모두에게 큰 가르침을 주었다. 우리의 방법은 달랐지만, 우리는 같은 목표를 향해 나아갔다."

 

 

이 이야기는 지혜롭고 현명한 자가 서로 다른 길을 걸으면서도, 결국 같은 목표를 이룰 수 있음을 보여주었다. 무겁고 깊은 마음은 물처럼 고요하게 흐르고, 가볍고 얕은 마음은 바람처럼 자유롭게 흩어지지만, 두 마음은 모두 자신의 방식으로 세상을 더 나은 곳으로 만들어 가고 있는 희망적인 이야기이다.